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부메뉴로 바로가기

목표를 세우면 목표가 나를 이끈다. 소방행정과 Department of Fire Protection Administration

학교생활

홈 > 활동후기 > 학교생활
조회수 : 725 작성일 : 2022.06.06
학교생활 게시물 상세 정보
차기 수석이 차기 신입생들을 위해 준비했어
작성자 이승준
내용 6월 3일 의정부소방서에서 경민대학교 1학년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견학을 진행해주었습니다. 전에 서울소방학교에 견학을 갔을 때에 재밌었던 경험이 있었고 몸으로 느끼는 체험들이 많다는 얘기를 듣고 가기 전부터 너무 떨리고 설레이는 시간들이였습니다. 처음에 도착을 해서 3층에 있는 강당으로 가 커피와 소방서 그림이 있는 그립톡을 받고 앉아서 대기를 하고 있다가 의정부소방서장님이 오시면서 시작되었습니다. 소방서장님 또한 경민대학교 동문이시기 때문에 반갑게 학생들을 맞이해주셨고 서장님의 인사와 간략한 체험일정을 얘기해주시면서 시작되었습니다.

4개의 조로 나누어서 체험을 진행하였습니다.

첫번째로 경민대를 졸업해서 의정부소방서에서 근무하고 계시는 선배님들과의 간단한 티타임과 질문 시간이였는데 선배님이 공부하셨던 공부법, 공채, 특채의 특징, 내근직과 외근직의 특징과 장단점등을 설명을 해주셨고 저희가 여쭤보는 질문에 성심성의껏 대답을 해주셨습니다. 그리고 후배들이 좋은점을 하나라도 더 알아가게 하고 싶으셨는지 노하우라든가 학교생활할 때 좋은점, 따두면 좋은 자격증 등등 물어보지 않은 것들도 상세하게 알려주시면서 꼭 다시 보자는 말씀에 저희 모두 힘이 나고 감사했던 시간이였습니다

두번째로는 방화복을 입고 화재를 진압하는 체험을 했는데 저는 소방서에 가기 전에 이 체험이 가장 기대가 됐습니다. 서울소방학교에 견학을 갔을 때 시간여유가 되지 않아 몇몇의 인원만 방화복을 입었었는데 그 점이 아쉬웠기에 기대가 됐던 것 같습니다. 야외로 이동하여 4인 1조로 화재진압훈련과 특수 소방장비들에 대한 설명을 들었는데 특수소방장비들은 딱 보기에도 크고 들었을 때 너무 무거웠기에 아 이래서 체력시험을 보고 합격후에도 열심히 운동을 해야하는구나라고 생각을 했고 두근 거리는 마음으로 진압체험을 하러 이동해서 방화복을 입고 공기통을 메었을 때 생각보다 너무 덥고 무겁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그리고 관창을 잡고 물을 발사했는데 학교에서 물은 얼만큼 나가고 압력은 무엇이다라고 숫자만 보다가 실제로 발사했을 때랑은 차원이 다르게 강했습니다. 뒤에 있는 동료가 등을 잡아주지 않으면 몸이 뒤로 밀릴만큼 강했고 화재현장에서는 동료의 도움 없이는 아무것도 해낼 수 없구나 이래서 소방관분들의 동료애가 깊은거구나라는 걸 느꼈습니다

세번째로는 심폐소생술을 배웠는데 교관분의 설명을 들으면서 군대에서도 해봤기에 잘해낼 수 있겠다라고 생각하며 참여했을 때 제 팔과 손의 모양이 달라서 자세를 고쳐주시면서 소방교육을 꾸준히 받아야하고 왜 주기적으로 실시하는지를 알았고 연습할 때도 이렇게 버벅이는 실제상황에서는 얼마나 당황스럽고 생각이 안 날까라는 생각을 했으며 교육을 해주시는 교관분이 구급분야의 공무원이신걸 알고 옛날에 구급대원을 꿈꿨었기 때문에 이것저것 질문을 드렸는데 하나도 귀찮아 하시지 않고 시간 체크해가면서 정성스럽게 대답을 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마지막 네번째로는 의정부의 119종합상황실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실제로 업무하시는 공간을 볼 수 있는 시간이였습니다. 저는 처음에 외근직에 비해 내근직이 더 편할 수도 있겠다라는 착각을 했는데 모니터에서 하루종일 눈을 떼지 못하시고 항시 전화에 귀를 기울이시는 직원분들을 보고 편한 건 하나도 없구나라고 생각했고 교관님이 보여주시는 숫자가 있었습니다 그 숫자는 새로 신고전화가 접수될 때마다 1부터 다시 시작하는 카운트였고 그 카운트가 90초를 넘어가지를 못하는 걸 보았을 때 학교에서 소방서장 출신인 소방조직론의 김전수교수님이 하셨던 말씀이 떠올랐습니다. 내근직도 고생을 엄청 많이 하고 오히려 외근직보다 내근직이 더 진급이 잘된다 거기에는 다 이유가 있다라고 하셨는데 그 말에 공감을 할 수 있었습니다.

느낀점: 학교에서 교수님들이 항상 말씀하시던 전국의 어느 소방서를 가든 경민대 출신의 소방관들이 있다라고 하셨던 말씀이 이런말씀이였구나 했고 입학한지 1학기가 다 끝나기도 전에 이런 활동들을 하면서 정말 이 학교에 오기를 잘했다고 생각했습니다. 앞으로는 어떤 활동들을 하게 될 지 기대가 됐고 의정부소방서장님과 소방서에 계시는 많은 동문분들을 보고 자부심을 가지게 되었으며 이 학교와 학과를 선택한 것을 시간이 지날수록 좋은 선택이였다고 생각합니다.

하고싶은말: 이 글들을 보고 계시는 수험생 여러분들에게 하고 싶은 말은 경민대 소방안전관리과는 소방공무원 출제위원, 소방자격증 출제위원을 하시는 전국 최고수준의 교수님들이 무조건적인 암기가 아닌 이해를 바탕으로 수업을 진행하시기 때문에 문과를나온 저 역시도 공대에 와서 잘 적응하고 다니고 있으니 저희의 커리큘럼을 보고 못하는 과목이 있더라도 걱정하지 말고 오시기 바랍니다. 또한 여러분이 공무원을 생각하시든 취업을 생각하시든 저희학교는 이러한 소방관련 견학, 그리고 방학 때도 자격증 특강을 진행하기 때문에 어떠한 진로를 정하고 오셔도 여러분들의 노력만 있다면 최고가 될 수 있습니다. 기회를 잡는 것은 본인의 몫과 선택이고 이 글을 보시고 그 기회 잡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이 글을 보시는 여러분들 모두가 꼭 일류 대학생이 되기를 응원합니다!
첨부파일